Loading...
HOME | 사이트맵 | 직원전용
 
 
 
 
작성일 : 14-11-17 09:52
사마귀 VS 티눈, 구별하는 방법 3가지
 닉네임 : 명지병원
조회 : 10,728  

사마귀와 티눈을 구별하지 못하는 환자가 많다 보니, 방치하다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다. 사마귀와 티눈의 차이점을 미리 알아두도록 하자.

▲ 사마귀는 바이러스성으로 계속 번져

사마귀는 바이러스성 질환이기 때문에 하나가 생기면 계속 번지게 된다. 면역력 향상이 동반되지 않는다면 치료가 어려우며, 집에서 혼자 뜯어 낸다고 완벽하게 제거되지 않는다.

하지만 티눈은 바이러스성 질환이 아니라 마찰이나 자극에 의한 물리적 영향이 그 원인이다. 따라서 티눈은 마찰이나 자극이 없어지면 더 생기지는 않는다.
물론 지속적 마찰이나 자극이 그 부위에 계속 된다면 또 재발할 수도 있지만, 티눈 뿌리, 즉 티눈 핵을 말끔히 제거한다면 완치가 가능하다.

이와 같이 사마귀와 티눈은 원인 자체가 다르기 때문에 환자 스스로 자가 진단을 내리면 치료가 어려우므로 반드시 가까운 병원에 내원해서 진단을 정확히 받아보시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 사마귀와 티눈은 생김새가 달라

얼굴에 손을 대고 있는 여자

까만 흑점 같은 것들이 다발로 보이면 사마귀이며, 티눈은 티눈의 뿌리라고 하는 중간에 투명한 핵이 보인다. 이것이 육안상으로 두 개를 구분할 수 있는 중요한 차이점이다.
그러나 발바닥에 생긴 경우는 마찰이나 압력에 의해서 사마귀도 티눈처럼 보이게 되고 티눈도 사마귀처럼 보이게 되는 경우가 간혹 있다.

▲ 사마귀는 통증이 없으나 티눈은 통증이 있어

티눈은 눌렀을 때 통증이 있지만 사마귀는 거의 통증이 없다. 물론 사마귀가 발바닥에 있을 경우는 통증이 동반된다.

사마귀치료는 티눈 치료와 달리 시간과 노력이 많이 필요하다. 사마귀는 우리 몸이 스스로에게 보내는 불균형에 대한 경고라고 할 수 있다. 대부분 면역력 저하로 많이 생기게 되기 때문에 평소 규칙적인 생활과 균형 있는 식사가 중요하며, 스트레스 관리도 중요하다.

성장기 아이들의 경우에는 많은 영양소를 골고루 필요로 하기 때문에 이들이 조금이라도 부족하게 되면 사마귀와 같은 바이러스성 질환에 쉽게 노출될 수 있다. 대부분의 질환들은 우리가 먹는 것과 우리 생활의 반영이라고 할 수 있으므로 건강을 위해 규칙적 생활과 식사를 해야 한다.

<글 = 연세고운몸의원 장수익 원장 (가정의학과 전문의)>


 
   
 




 
 
비급여진료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찾아오시는길 | 모바일버전